2024.07.07 10:05

날벼락과 복 벼락

조회 수 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날벼락과 복 벼락
당신의 병을 치료할 방법은 현재 의학적으로 없습니다.

길어야 3달, 가서 죽음을 준비하셔야 할 것 같습니다.

누구도 이런 날벼락 같은 진단을 듣고 싶지 않다.

반면에 당신의 몸에서 암이 사라졌습니다.

한달 전에 발견된 말기 암이 지금은 보이지 않습니다. 이것은 우리를 기뻐 뛰게 하는 소식입니다. 

성경에 보면 복 벼락을 맞을 줄 기대했다가 날벼락과 같은 저주의 선언을 듣는 자들도 있고

아무것도 기대하지 않았는데 복 벼락과 같은 선언을 듣는 자들도 있다. 

그것은 무슨 차이인가? 지금 이 순간 하나님을 사랑하는 자,

그 사랑이 그의 말씀에 대한 복종으로 드러나는 자는 하나님의 복을 받을 자다.

복종 때문에 천국에 가는 것이 아니고 천국으로 가는 자의 삶이 복종으로 드러난다. 


Lightning Strikes and Blessings

"There is currently no medical way to treat your illness. You have at most three months,

so you should prepare for death." No one wants to hear such a thunderbolt diagnosis.

On the other hand, "The cancer in your body has disappeared.

The terminal cancer discovered a month ago is no longer visible now."

This is news that makes us jump for joy.

In the Bible, there are those who expect to receive blessings but instead hear a declaration of curse like a thunderbolt, and those who expected nothing but hear a declaration of

blessing like a lightning strike.

What is the difference? At this moment, those who love God,

whose love is revealed through obedience to His word, are the ones who will receive God's blessings. It is not obedience that takes one to heaven, but the life of those who are headed to heaven is revealed through obedience.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2 예수님을 아는 지식 노인환목사님 2024.07.14 3
» 날벼락과 복 벼락 노인환목사님 2024.07.07 5
100 공산당과 하나님의 나라 노인환목사님 2024.06.30 8
99 하나님의 방문과 우리의 반응 노인환목사님 2024.06.23 7
98 영적인 치매에 걸리지 않으려면 노인환목사님 2024.06.18 18
97 진지하게 사는 그리스도인 노인환목사님 2024.06.02 38
96 예수님은 구원하신다! 노인환목사님 2024.05.26 26
95 거듭남은 예수님이 친히 언급한 진리 노인환목사님 2024.05.20 22
94 해산의 수고 노인환목사님 2024.05.05 23
93 기도의 부산물 ? ! 노인환목사님 2024.05.01 27
92 조화(造花) 인생? 생화(生花)인생?  노인환목사님 2024.04.25 20
91 서로 아는 사이  노인환목사님 2024.04.16 14
90 선택의 자유  노인환목사님 2024.04.07 19
89 나의 비참함과 주의 구원 노인환목사님 2024.04.03 27
88 나의 비참함과 주의 구원  노인환목사님 2024.03.26 27
87 예수님을 통한 계시  노인환목사님 2024.03.17 26
86 특이한 재혼  노인환목사님 2024.03.10 33
85 절대 항복  노인환목사님 2024.03.03 38
84 큰 자, 큰 희생  노인환목사님 2024.02.25 30
83 하나님과의 사귐  노인환목사님 2024.02.22 2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Next
/ 6